[정보] 배구 KGC 인삼공사, 1위 흥국생명 잡고 3연승 '3위 도약'
IP : l Date : 17-01-08 18:13 l Hit : 861
[OSEN=대전, 이상학 기자] KGC인삼공사가 1위 흥국생명을 잡고 3위로 도약했다.

KGC인삼공사는 8일 대전충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NH농협 V-리그 4라운드 여자부 흥국생명과 홈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1(25-20, 24-26, 25-15, 25-23) 승리를 거뒀다. 외국인선수 알레나 버그스마가 최다 29득점을 올린 가운데 김진희가 14득점, 유희옥과 한수지도 각각 11득점-10득점으로 승리에 힘을 보탰다.

최근 3연승을 질주한 KGC인삼공사는 10승9패 승점 39점으로 2경기 덜 치른 현대건설(10승7패·승점29)을 4위로 끌어내리며 시즌 첫 3위로 도약했다. 흥국생명과 상대전적도 2승2패로 균형을 맞췄다. 반면 3연승이 끊긴 흥국생명은 12승5패 승점 35점으로 1위 유지에 만족해야 했다.

1세트부터 KGC인삼공사가 우위를 보였다. 20-18에서 알레나의 오픈 득점에 이어 한수지가 연속 블로킹을 잡아내며 분위기를 탔다. 이에 그치지 않고 한수지는 시간차 공격까지 성공했고, 알레나가 세트 포인트를 장식하며 1세트를 25-20으로 KGC인삼공사가 따냈다. 알레나가 8득점을 올린 가운데 한수지가 서브 에이스 1개, 블로킹 2개 포함 5득점으로 활약했다.

2세트는 팽팽한 접전. 두 팀 모두 한치의 양보 없이 23-23까지 치열한 공방전을 벌였고, 결국 듀스로 승부가 넘아갔다. 여기서 흥국생명의 집중력이 빛을 발했다. 이재영의 오픈 득점으로 세트 포인트 상황을 만든 흥국생명은 알레나의 백어택을 러브가 블로킹하며 26-24로 2세트 반격에 성공했다. 이재영과 러브가 나란히 7득점씩 올리며 살아났다.

3세트는 다시 KGC인삼공사 분위기. 6-6에서 알레나의 백어택을 시작으로 한수지와 김진희의 공격이 더해지며 5연속 득점이 나와 앞서나갔다. 스코어가 벌어지자 흥국생명은 러브와 이재영을 세트 중간에 교체하며 4세트를 대비했다. KGC인삼공사가 3세트를 25-15로 여유 있게 따냈다.

결국 4세트가 마지막이었다. 세트 시작과 함께 흥국생명이 5득점을 연달아 냈지만 범실로 흔들린 사이 KGC인삼공사가 알레나를 앞세워 금세 따라붙었다. 다시 역전과 재역전을 주고 받으며 23-23까지 이어졌다. 여기서 KGC인삼공사의 뒷심이 돋보였다. 흥국생명 김나희의 서브 범실에 이어 유희옥의 서브 에이스로 매치 포인트를 장식하며 1위 흥국생명을 잡았다.

KGC인삼공사는 알레나가 29득점으로 활약한 가운데 김진희(14점) 유희옥(11점) 한수지(10점) 등 국내 선수들까지 고르게 활약했다. 유희옥이 3개의 블로킹을 잡아내는 등 개인 최다 득점을 기록했다. 흥국생명은 이재영(19점) 김수지(17점)가 분전했으나 러브(15점)의 침묵으로 무릎을 꿇었다. 팀 범실이 24개로 자멸했다. /waw@osen.co.kr'>waw@osen.co.kr

http://sports.news.naver.com/volleyball/news/read.nhn?oid=109&aid=0003460365


NO SUBJECT DATE HIT
[필독] 이 사항들을 어길시 바로 차단 및 무통보삭제… 2018-05-10 4102
[필독] 19금 게시글에 관한 규칙변경 안내 2018-04-30 7265
[필독] 포인트 올리는 방법 (1013) 2015-07-16 79538
자동로그인 개선 안내 (10) 2018-02-21 21400
2월 14일날 일부방 메뉴 제외 안내 2018-02-10 41084
외커 가입방법 및 등업신청 안내 2017-12-18 99264
1566 [자료] 피겨 차준환 FS 중계 영상 + 인터뷰.swf (12) 2017-01-08 1452
1565 [잡담] 피겨 오늘 97라인 수술 3인방.jpg (26) 2017-01-08 3086
1564 [정보] 배구 KGC 인삼공사, 1위 흥국생명 잡고 3연승 '3위 도약' (6) 2017-01-08 862
1563 [정보] 배구 경기 끝나면 늘 박철우의 목이 쉬는 까닭은? (4) 2017-01-08 818
1562 [정보] 배구 '박철우 트리플크라운' 삼성화재, 대한항공 완파하고 4위 탈환 (3) 2017-01-08 752
1561 [정보] 농구 모비스, '심장' 양동근 돌아오고 2연승…전자랜드-오리온도 승리 (3) 2017-01-08 513
1560 [자료] 피겨 오늘 시상식에서 연아(with.국대들) (23) 2017-01-08 3261
1559 [자료] 피겨 언더다 아니다 말이 많은 나현이 룹, 살코 (55) 2017-01-08 2767
1558 [잡담] 피겨 다빈이 세선 출전권 강탈당한 거 아냐?? (15) 2017-01-08 2219
1557 [정보] 피겨 임은수 "김연아 언니의 조언, 큰 힘이 됐어요" (3) 2017-01-08 1529
1556 [자료] 피겨 2017 종합 여자 싱글 프로토콜 (6위까지) (9) 2017-01-08 1172
1555 [자료] 피겨 남녀 국가 대표, 국제 대회 파견 정리.txtjpg (17) 2017-01-08 1788
1554 [잡담] 피겨 다빈이 진짜 안타깝다 (6) 2017-01-08 1532
1553 [잡담] 피겨 준환이 패기 ㅋㅋㅋㅋ 인터뷰에서 ㅋㅋㅋ (7) 2017-01-08 1924
1552 [잡담] 피겨 내셔널수준ㄷㄷ 실수하는순간 포디움 못듬 (10) 2017-01-08 1582
1551 [잡담] 피겨 나현이가 월드가네 (18) 2017-01-08 1955
1550 [불판] 피겨 2017 피겨스케이팅 선수권 달리자!! (301) 2017-01-08 981
1549 [자료] 피겨 종합선수권 남자 싱글 프로토콜 (3) 2017-01-08 755
1548 [정보] 피겨 방금전에 끝난 남싱 총점+ 순위 (19) 2017-01-08 1418
1547 [자료] 피겨 어제 유난히 이쁘던? 잘생겼던? 준환이.jpgif (12) 2017-01-08 1695
1546 [자료] 피겨 남싱 차준환/ 김진서 pcs 세부점 및 영상 (10) 2017-01-08 1351
1545 [자료] 피겨 오늘 종합 케벡수 중계 풀버전.swf (13) 2017-01-07 923
1544 [정보] 피겨 종합선수권 남여싱 프리 스타팅오더 (9) 2017-01-07 1034
1543 [정보] 농구 ‘양동근 복귀’ 모비스, 1위 삼성 제압…3연패 탈출 (4) 2017-01-07 451
←←    51  52  53  54  55  56  57  58  59  6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