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 배구 KGC 인삼공사, 1위 흥국생명 잡고 3연승 '3위 도약'
IP : l Date : 17-01-08 18:13 l Hit : 841
[OSEN=대전, 이상학 기자] KGC인삼공사가 1위 흥국생명을 잡고 3위로 도약했다.

KGC인삼공사는 8일 대전충무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NH농협 V-리그 4라운드 여자부 흥국생명과 홈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1(25-20, 24-26, 25-15, 25-23) 승리를 거뒀다. 외국인선수 알레나 버그스마가 최다 29득점을 올린 가운데 김진희가 14득점, 유희옥과 한수지도 각각 11득점-10득점으로 승리에 힘을 보탰다.

최근 3연승을 질주한 KGC인삼공사는 10승9패 승점 39점으로 2경기 덜 치른 현대건설(10승7패·승점29)을 4위로 끌어내리며 시즌 첫 3위로 도약했다. 흥국생명과 상대전적도 2승2패로 균형을 맞췄다. 반면 3연승이 끊긴 흥국생명은 12승5패 승점 35점으로 1위 유지에 만족해야 했다.

1세트부터 KGC인삼공사가 우위를 보였다. 20-18에서 알레나의 오픈 득점에 이어 한수지가 연속 블로킹을 잡아내며 분위기를 탔다. 이에 그치지 않고 한수지는 시간차 공격까지 성공했고, 알레나가 세트 포인트를 장식하며 1세트를 25-20으로 KGC인삼공사가 따냈다. 알레나가 8득점을 올린 가운데 한수지가 서브 에이스 1개, 블로킹 2개 포함 5득점으로 활약했다.

2세트는 팽팽한 접전. 두 팀 모두 한치의 양보 없이 23-23까지 치열한 공방전을 벌였고, 결국 듀스로 승부가 넘아갔다. 여기서 흥국생명의 집중력이 빛을 발했다. 이재영의 오픈 득점으로 세트 포인트 상황을 만든 흥국생명은 알레나의 백어택을 러브가 블로킹하며 26-24로 2세트 반격에 성공했다. 이재영과 러브가 나란히 7득점씩 올리며 살아났다.

3세트는 다시 KGC인삼공사 분위기. 6-6에서 알레나의 백어택을 시작으로 한수지와 김진희의 공격이 더해지며 5연속 득점이 나와 앞서나갔다. 스코어가 벌어지자 흥국생명은 러브와 이재영을 세트 중간에 교체하며 4세트를 대비했다. KGC인삼공사가 3세트를 25-15로 여유 있게 따냈다.

결국 4세트가 마지막이었다. 세트 시작과 함께 흥국생명이 5득점을 연달아 냈지만 범실로 흔들린 사이 KGC인삼공사가 알레나를 앞세워 금세 따라붙었다. 다시 역전과 재역전을 주고 받으며 23-23까지 이어졌다. 여기서 KGC인삼공사의 뒷심이 돋보였다. 흥국생명 김나희의 서브 범실에 이어 유희옥의 서브 에이스로 매치 포인트를 장식하며 1위 흥국생명을 잡았다.

KGC인삼공사는 알레나가 29득점으로 활약한 가운데 김진희(14점) 유희옥(11점) 한수지(10점) 등 국내 선수들까지 고르게 활약했다. 유희옥이 3개의 블로킹을 잡아내는 등 개인 최다 득점을 기록했다. 흥국생명은 이재영(19점) 김수지(17점)가 분전했으나 러브(15점)의 침묵으로 무릎을 꿇었다. 팀 범실이 24개로 자멸했다. /waw@osen.co.kr'>waw@osen.co.kr

http://sports.news.naver.com/volleyball/news/read.nhn?oid=109&aid=0003460365


NO SUBJECT DATE HIT
외커 가입방법 및 등업신청 안내 2017-12-18 1399
관리자 병크 정리 (5) 2017-12-18 2631
글쓰기 권한 조정 안내 2017-12-17 1538
팬커스+정치방+스포츠 임시폐쇄 조치 안내 (30) 2017-12-10 7912
사진 미션 개최 합니다. (11) 2017-12-06 8959
타사이트 홍보글 삭제 조치 합니다 2017-12-06 9806
도전! 런닝머신 or 싸이클 (53) 2017-12-04 6166
성별혐오 용어에 관한 다시 공지 올립니다. 2017-11-30 22540
1580 [잡담] 축구 메시와 호날두가 신계라고 불리우는 간단한 이유. (8) 2017-01-09 1650
1579 [잡담] 피겨 진서 4T 보고싶은사람~~!!! (12) 2017-01-08 1944
1578 [자료] 피겨 언제나 꽃향기 맡는 준환이ㅋㅋ (13) 2017-01-08 2188
1577 [자료] 피겨 2017 종합 여자 싱글 프리 전체 영상 (6) 2017-01-08 1086
1576 [자료] 피겨 김연아 "많은 분들 놀러와주세요오~".flv (26) 2017-01-08 2772
1575 [자료] 피겨 차준환 FS 중계 영상 + 인터뷰.swf (12) 2017-01-08 1406
1574 [잡담] 피겨 오늘 97라인 수술 3인방.jpg (26) 2017-01-08 3055
1573 [정보] 배구 KGC 인삼공사, 1위 흥국생명 잡고 3연승 '3위 도약' (6) 2017-01-08 842
1572 [정보] 배구 경기 끝나면 늘 박철우의 목이 쉬는 까닭은? (4) 2017-01-08 808
1571 [정보] 배구 '박철우 트리플크라운' 삼성화재, 대한항공 완파하고 4위 탈환 (3) 2017-01-08 739
1570 [정보] 농구 모비스, '심장' 양동근 돌아오고 2연승…전자랜드-오리온도 승리 (3) 2017-01-08 505
1569 [자료] 피겨 오늘 시상식에서 연아(with.국대들) (23) 2017-01-08 3232
1568 [자료] 피겨 언더다 아니다 말이 많은 나현이 룹, 살코 (55) 2017-01-08 2756
1567 [잡담] 피겨 다빈이 세선 출전권 강탈당한 거 아냐?? (15) 2017-01-08 2210
1566 [정보] 피겨 임은수 "김연아 언니의 조언, 큰 힘이 됐어요" (3) 2017-01-08 1512
1565 [자료] 피겨 2017 종합 여자 싱글 프로토콜 (6위까지) (9) 2017-01-08 1159
1564 [자료] 피겨 남녀 국가 대표, 국제 대회 파견 정리.txtjpg (17) 2017-01-08 1718
1563 [잡담] 피겨 다빈이 진짜 안타깝다 (6) 2017-01-08 1512
1562 [잡담] 피겨 준환이 패기 ㅋㅋㅋㅋ 인터뷰에서 ㅋㅋㅋ (7) 2017-01-08 1900
1561 [잡담] 피겨 내셔널수준ㄷㄷ 실수하는순간 포디움 못듬 (10) 2017-01-08 1575
1560 [잡담] 피겨 나현이가 월드가네 (18) 2017-01-08 1941
1559 [불판] 피겨 2017 피겨스케이팅 선수권 달리자!! (301) 2017-01-08 970
1558 [자료] 피겨 종합선수권 남자 싱글 프로토콜 (3) 2017-01-08 742
1557 [정보] 피겨 방금전에 끝난 남싱 총점+ 순위 (19) 2017-01-08 1400
←←    51  52  53  54  55  56  57  58  59  6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