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 MMA '스턴건' 김동현, 2016년 마지막날 승전보..亞최다승 타이
IP : l Date : 16-12-31 13:13 l Hit : 590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스턴건’ 김동현(35·팀매드)이 2016년 마지막 날 기분좋은 승전보를 전했다.
김동현은 31일(한국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티모바일아레나에서 열린 종합격투기 대회 UFC 207 메인매치 웰터급 경기에서 타렉 사피딘(30·벨기에)를 2-1 판정으로 눌렀다.

지난해 11월 UFC 서울 대회 이후 13개월만에 옥타곤에 복귀한 김동현은 이날 승리로 건재함을 재확인시켰다.

김동현은 경기 시작과 함께 적극적으로 압박했다. 레그킥에 능한 사피딘에게 킥 거리를 주지 않기 위해 가까이 다가섰다. 하지만 사피딘은 발목받히기 기술로 김동현을 넘어뜨리는 등 만만치 않은 모습을 보였다.

김동현은 계속해서 펀치로 선제공격을 펼치며 압박을 이어갔다. 사피딘도 펀치에 무게를 실어 반격에 나섰다. 라운드 내내 클린치와 펀치 공방이 계속됐다.

김동현은 1라운드 막판 다시 테이크다운을 허용해 아쉬움을 남겼다. 1라운드는 우위를 점했다고 보기 어려운 경기 내용이었다.

2라운드 들어 김동현은 헤드킥을 날리는 등 더욱 적극적으로 선제공격에 나섰다. 잇따라 유효타를 적중시키며 전세를 유리하게 이끌었다.

김동현은 클린치 싸움에서 계속 테이크다운을 노렸다. 하지만 사피딘의 방어가 워낙 좋다보니 좀처럼 상대를 쓰러뜨리지 못했다.

3라운드는 시작부터 난타전이 펼쳐졌다. 계속 뒤로 물러나던 사피딘이 맞불을 놓기 시작했다. 김동현도 밀리지 않고 함께 타격으로 맞섰다.

이후 김동현은 사피딘을 다시 케이지 쪽으로 밀어넣고 클린치로 압박했다. 종료 3분여를 남기고는 위력적인 레프트 어퍼컷을 적중시켰다. 이어 테이크다운까지 성공시켰지만 사피딘이 곧바로 일어났다.

김동현은 계속 사피딘의 다리를 잡고 싱글레그 테이크다운을 노렸다. 사피딘을 넘어뜨리기까진 성공했지만 역시 곧바로 스탠딩으로 이어졌다.

김동현은 쉴새없이 계속 붙으면서 압박을 이어갔다. 3라운드 막판 직전에는 상위 포지션을 잡고 마지막까지 몰아붙였지만 종료 버저가 울리는 바람에 더이상 공격을 펼치지 못했다.

이석무 (sports@edaily.co.kr'>sports@edaily.co.kr)


http://m.sports.media.daum.net/m/sports/general/newsview/20161231131007992


NO SUBJECT DATE HIT
외치다(외방) 외커로 합병 안내 (7) 2019-08-11 6002
게시판 정리 및 개편안내 (51) 2019-07-18 6901
1495 농구 SK나이츠 말이야.. (3) 2017-01-03 575
1494 리듬체조 의 여왕들 (4) 2017-01-03 1115
1493 바둑 고스트 바둑왕 실사버전 찍고 있는 알파고.jpg (11) 2017-01-03 1165
1492 피겨 남싱시대 MEN'S SINGLES GENERATION (9) 2017-01-03 1099
1491 배구 전광인-이재영, 올스타 최다득표 ' 48명 최종 확정' (5) 2017-01-03 891
1490 축구 어제자 EPL 역대급 원더골.youtube (9) 2017-01-03 972
1489 피겨 스포츠방 피겨 첫 영상은 이거 아니겠니! (67) 2017-01-03 3169
1488 배구 새내기 황택의, 데뷔 첫해 주전으로 ‘우뚝’ (6) 2017-01-02 853
1487 배구 [신년인터뷰]'우리누나' 김연경 "서른, 아직 이루고 싶은 게 있다" (6) 2017-01-02 1087
1486 배구 ‘핵심 조연’ 이강원, KB손해보험엔 ‘네가 필요해’ (1) 2017-01-02 753
1485 배구 허수봉, 현대캐피탈의 미래 밝히다 (3) 2017-01-02 773
1484 배구 감독도 선수도 놀란 '천재' 한수지의 센터 적응기 (1) 2017-01-02 729
1483 축구 [K리그] 수원 삼성, 코치진 보강…김태영-이운재 영입 (1) 2017-01-02 913
1482 피겨방+스포츠방 합병공지 (3) 2017-01-02 10231
1481 농구 NBA 역사를 새로 쓴 농구도사님.AVI (1) 2017-01-01 630
1480 배구 '우드리스 36점' KB손해보험, 삼성화재 꺾고 2연승 (5) 2017-01-01 747
1479 배구 KGC인삼공사, GS칼텍스 누르고 3연패 탈출 (3) 2017-01-01 723
1478 축구 가시와 레이솔, 윤석영 영입 발표 (2) 2017-01-01 845
1477 배구 ‘리쉘 22점’ IBK기업은행, 현대건설 7연승 저지하며 2위 도약 (5) 2016-12-31 837
1476 배구 한국전력, 현대캐피탈전 4전 전승...2016년 유종의 미 (7) 2016-12-31 877
1475 농구 플레이가 약간 서태웅삘 나는 kbl에서 제일 기대되는 신인.gif (5) 2016-12-31 1235
1474 도핑 ISBF, '도핑 의혹' 러시아 선수 4명 출전 정지 처분 (2) 2016-12-31 775
1473 MMA '스턴건' 김동현, 2016년 마지막날 승전보..亞최다승 타이 (4) 2016-12-31 591
1472 배구 '높이 우위' 대한항공, 우리카드 3-0 완파…2위 도약 (3) 2016-12-30 844
←←    51  52  53  54  55  56  57  58  59  6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