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정보] (긴글)방치된 신입냔 이렇게 계속 살아도 괜찮아?
IP :  .107 l Date : 19-05-16 23:13 l Hit : 1344
대기업 신입 배치받은지 두달 다 돼가는데 아직까지 일이 없어.
.
모든 상황을 내가 다 안다고 생각은 들지 않지만 지금까지 들은 거랑 눈치로 종합해본 상황은 이러함.
.
올해 초에 선배 한 명이 퇴사하고 그 외에도 윗선 과차장급에서 R&R변경이 있어서 갑자기 팀 인원이 줄었음
.
그래서 과장급 업무를 대리 3년차인 내 사수가 떠맡았구
사수랑 다른 선배에게 업무가 과중돼서 신입을 받았는데 그게 나야.
.
근데 업무 성격상 지원 업무라 밖으로 표가 많이 나는 일이 아닌데, 그렇다고 이걸 잘못 건들면 우리회사 뿐만 아니라 이 업무에 물려 있는 관계사들까지 다같이 ㅈ되는 거라 나에게 마음 편히 넘길 수 있는, 신입사원 난이도에 맞는 일, 끼워줄만한 일이 많지 않은 거 같아.
.
더구나 지금이 하필 또 왕창 바쁜 시즌이구
신입들에게도 회사 차원에서 사내 시험치라고 미션 줬던 게 있었는데 그게 최근에 끝났거든.
그래서 업무 인수인계가 조금 늦어지고 있는 상황.
.
팀 내에서도 업무가 두세갈래로 나뉘는데 나를 어디로 보낼지도 지금 내 사수 마음속에만 있는 것 같아.
게다가 사수도 워낙 내성적인 스타일이라 일은 잘 하기로 소문났는데, 말수가 정말 적은 편이라 본인 생각과 감정을 거의 드러내지 않는 편이야.
어느정도 우리랑 일하는 관계사나 윗선에서는 가장 필요한 활용도(?)를 정하고 날 보낸 것 같긴 한데,
사수는 내가 지금 당장 그 업무에 투입되기에 다소 무리라고 느끼고 있는 것 같아.
그래서인지 교육도 그 업무에 앞서 더 쉽고 기본이 되는 다른 업무 쪽 위주로 진행되고 있고.
.
팀 분위기 상 회식은 물론이고 같이 밥이나 커피 먹거나 한다든가 하는 식으로 교류할 일도 거의 없어. 사회생활이 크게 필요가 없는 곳이라 편하긴 해 성격에 맞고 좋아.
.
하지만 뭘 공부하고 질문을 할래도 뭘 알고 물어봐야 의미가 있는데 지금 그런 상황도 아님.
그래서 여지껏 대부분 시간을 조용히 공부하면서 배운 내용을 어따 써먹는걸까 궁금해하며 이것저것 읽어보고 클릭해보고 지내고 있어.
.
근데 오늘 교육시간에 우리팀 차장님이 더 적극적으로 질문하고 공부하라구 피드백 주셨거든..그거땜에 마음이 무거워졌어.
.
너무너무 맞는 말씀이고 나도 더 배우고 더 다가가고 싶고 1인분 빨리 하고 싶긴 한데, 바쁘게 선배들 일하는데 갑자기 얼쩡거리면서 헛소리 시전하면 그것도 좀 그렇지 않나.
.
질문을 할래도 여기까진 이해했는데 이부분을 모르겠다든가,
아니면 다른 동기들처럼 미션을 주고 그걸 해결하면서 렙업을 한다든가. 그런 상황이면 질문도 의미있는 걸 더 잘 할 수 있을 거 같은데 그게 아니니까..
.
내가 알아서 찾아먹고 알아서 크려고 해도 지금 내 스스로가 방향이 안 잡혀서 뭘 해야할 지 이대로 있으면 되는건지 잘 모르겠어.
.
페이나 사람이나 분위기나 다른거 다 너무 좋고 맞는데, 그냥 내가 아직 방향성이 안 잡히니까 이젠 마냥 월루한다고 신나할 수도 없고 업무 슬슬 시작하는 동기들 보니까 좀 조바심 나고 그래.
.
그냥 믿고 따라가면 되는걸까?


NO SUBJECT DATE HIT
공지사항 (6) 2020-04-24 20480
탈퇴하러가기 (4) 2020-03-13 9482
모.든.레.벨 외치다 이용 가능해 (7) 2020-02-10 20802
151218 [돈모으기] 공무원 최합 후 마통 어떻게 생각해? (12) 2019-05-21 2337
151217 [취업준비] 언어가 뛰어난 냔들은 직업이 뭔지 궁금하다 (13) 2019-05-20 2325
151216 [직장정보] 난 뭘해야할까.. (7) 2019-05-20 1363
151215 [직장정보] 미용계 취업 (1) 2019-05-20 829
151214 [취업준비] 한능검 노베 일주일 남았는데 (6) 2019-05-19 1123
151213 [자기계발] 구글 애널리틱스 공부법이 궁금해 ! (3) 2019-05-19 1334
151212 [직장정보] 병원냔인데 퇴사할까 좀 더 버틸까? (2) 2019-05-18 1262
151211 [알바정보] 알바퇴사 후 직원분한테 찾아가서 인사하려는 어때?? (3) 2019-05-18 1291
151210 [직장정보] 외국계 계약직 이직 고민.. (5) 2019-05-18 1337
151209 [직장정보] 상사가 자꾸 일찍 퇴근시키는데 어쩌지 (2) 2019-05-17 1428
151208 [직장정보] 빡세고 배울 거 많은 곳 vs 일 조따널널한데 배울 건 없는 곳 (13) 2019-05-17 1813
151207 [직장정보] (긴글)방치된 신입냔 이렇게 계속 살아도 괜찮아? (4) 2019-05-16 1345
151206 [돈모으기] 실비없는 사초생들 꼭 실비가입하기 ㅠㅠㅠㅠ (6) 2019-05-16 1956
151205 [직장정보] 뚱뚱하거나 외적인게 별로인데도 사랑받는냔 있니? (27) 2019-05-16 2295
151204 [직장정보] 나 오늘 퇴사예정일인데 후임자가 그만둔다네.. (5) 2019-05-15 2318
151203 [돈모으기] 사회초년생인데ㅠ 내명의로 된 카드로 지출안하면 불리한거지? (5) 2019-05-15 1234
151202 [직장정보] 퇴사하고나서도 마음에 상처가 안아물어..ㅠ (10) 2019-05-14 1824
151201 [직장정보] 인수인계 기간 얼만큼 받았어?? (7) 2019-05-14 1389
151200 [직장정보] 동료가 나를 타겟으로 잡아서 계속 흠잡는데 좀 봐줄래...? (5) 2019-05-14 1274
151199 [돈모으기] 월급의 70%는 저축을 하라는데 아무리 짜내 봐도 힘들어.. (17) 2019-05-14 2813
151198 [직장정보] 무역 또는 영업냔들 질문 좀 받아줘! (3) 2019-05-13 1037
151197 [돈모으기] 보험사 고지의무 위반 관련해서 궁금한 게 있어..ㅠㅠ (5) 2019-05-13 1064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