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치다] 연애하고 싶어
IP : l Date : 22-07-02 00:22 l Hit : 76
솔직히 35살인데 연애경험 한번이야
지금까진 남자에 대한 관심 그닥 없었어
20대땐 번호 물어보거나 고백해도 내가 다 처냄
난 무성애자인가 생각했었음
그러다가 30대가 됐고 나 좋다는 사람있어서 연애를 해봄
같이 노니까 재미있었지만 그러다가 시들해져서 헤어졌고 난 역시 혼자가 더 편한가보다 이렇게 생각하고 살았는데
친구들 결혼해서 남편이랑 노는거 보니까 그 안정감이 부러움
근데 그렇다고 아무나 막 만날순 없잖아
연애하고 싶다는 생각은 정말 처음이야
그냥 일시적으로 부러워서 이러는건가
나도 사랑하는 사람이 있었으면 좋겠어
한번도 그런 감정을 느낀적이 없다


NO SUBJECT DATE HIT
833984 새빛) 아직도 우리집 갈래..? 만 떠올리면 눈물이나는 (3) 2022-08-07 45
833983 이 시간에 산책하면 좋은점 (2) 2022-08-07 122
833982 보아 존예 존잘 더블 무대 (7) 2022-08-07 158
833981 연아로 고우림 알게돼서 입덕하는 사람들도 있네 (12) 2022-08-07 486
833980 현재는 웅앵 현재미래 결혼 에반데 (4) 2022-08-07 184
833979 헉 부산 바람 분다 2022-08-07 67
833978 설거지하게 힘을 줘 (4) 2022-08-07 143
833977 남직원이 술 떡돼서 자기는 상사한테 성적 요구 당하는 판타지가 … (11) 2022-08-07 547
833976 뽀송한 화장 좋아하면 겔랑 로르는 비추야? (2) 2022-08-07 102
833975 몸이 ㅈ댄거 같은데 ㅠㅠ (10) 2022-08-07 304
833974 처음가는 병원에 고양이를 데려갔다(번역).ㅁㅇㅈ (2) 2022-08-07 167
833973 블루밍) 도바우 눈치 왤케 빨라ㅋㅋㅋ (4) 2022-08-07 50
833972 우리집 딸딸아들인데 (8) 2022-08-07 308
833971 태연 소시에서 있으니까 확 기빨려보이는 게 개웃김 (1) 2022-08-07 198
833970 집사부 이정재 정우성편 2주치야??????` (1) 2022-08-07 62
833969 난 엄마뻘 어른들이 자기야 하는거 좋음 (3) 2022-08-07 156
833968 몽무 착장 맘에 안들면 그 스케 거들떠도 보기 싫어짐 (1) 2022-08-07 46
833967 한국은처음이지 독일친구들땜에 여수 뽐뿌옴 (2) 2022-08-07 132
833966 내일부터 새직장 출근인데, 하나도 기대 안 됨...원래 그러니 (5) 2022-08-07 173
833965 비상선언 방금 보고온 나름호 후기(스포유) (1) 2022-08-07 98
833964 나별) 지우본 인라방 할때 서준본 같이 한거 좋았나봐 (3) 2022-08-07 73
833963 향수 잘알들아 (4) 2022-08-07 162
833962 아이돌이 배우로 전향하면 매력이 안 느껴짐 (2) 2022-08-07 213
833961 이토준지가 키우는 고양이 (6) 2022-08-07 216
←←  1  2  3  4  5  6  7  8  9  1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