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경험] 가장 기억에 남는 꿈
IP :  .91 l Date : 19-04-05 01:40 l Hit : 2435


최근에 꾸었던 꿈은 아니고 2~3년 전에 꿨었던 꿈인데 충격이었는지 가끔 생각나서 털어놓을 겸 공포게시판에 써봐!

공포인지는 모르겠지만...






꿈 속에서 나는 외출을 했어

씻고 옷도 깔끔하게 입고 나가서 여기저기 구경하다가

카페에 들어갔는데 우연히(?) 아빠랑 마주친거야

근데 내가 아는 아빠보다 외모가 조금 늙엇고 나이가 먹었다는 티가 막 나더라구

왜 그러냐니까 아빠가 하는 말이 자기는 미래에서 왔대ㅋㅋㅋ

꿈속이라 그런지 나도 모르게 아 그렇구나... 하고 바로 수긍해버림


아빠하고 낮에 카페에 있으니까 나도 모르게 기분이 좋아서 신나게 떠들다가 물어봤어

"미래에서 나는 뭐하고 있어?"

아빠가 딱 정색하더니

"너 29살에 자살했잖아..."

그 말이 충격이었는지 듣자마자 꿈에서 깸




꿈에서 깼는데 충격이 안가시더라고.......

이걸 아빠나 엄마한테 말하긴 좀 그렇고 친구들한테 털어놓으니까 개꿈이라고 잊어버리라고 그러는데

가끔 생각나네 힘들 때마다ㅜㅜ 찝찝하기도 하고.....

29살되기까지 이제 2년도 안남았는데 설마 그럴 일이 생기겠어 싶다가도 사람 일은 모르는 거니까 가끔 무서워질 때가 있어

그래도 공포방에 쓰니까 마음이 약간 가벼워진 거 같기도 하고...

아무튼 읽어줘서 고마워!


NO SUBJECT DATE HIT
1415 찾아줘) 되게 예전에 이름이 김턱? 이었던 어떤 동네 여자 관련 이… (8) 2019-11-12 2879
1414 가위에 잘 눌리는 나냔이 레전드급 귀신 봤을 때 (9) 2019-08-26 3439
1413 시골에서 들은 이야기들 (13) 2019-08-16 4199
1412 오빠가 겪은 소름끼치는 경험 1 (10) 2019-07-31 3349
1411 내가 따라간건 누구였을까? (7) 2019-07-30 2246
1410 사람인지 귀신인지 소름끼치는걸 봤습니다. (동영상 有, 깜놀주의) (7) 2019-06-30 3281
1409 옛날 집에서 겪었던 일들.. (8) 2019-06-19 2810
1408 근데 정말로 귀신을 본 적 있는 베이리 있니? (8) 2019-06-02 2489
1407 CCTV스티커 붙이라고 해서 확인하려고 복도 찍었는데 (5) 2019-06-02 36620
1406 (짤주의!) 찜질방에서 셀카찍었는디 (8) 2019-06-02 3963
1405 자꾸 지 몸을 조금씩 자르고 와.jpg (9) 2019-06-02 3740
1404 엄마의 꿈이야기 (5) 2019-05-01 2729
1403 (유투브) 마츠모토 히토시의 오싹한 이야기 - 13계단 (3) 2019-04-12 1819
1402 가장 기억에 남는 꿈 (8) 2019-04-05 2436
1401 환청이었겠지? (7) 2019-03-18 1401
1400 그 때 내가 본 건 귀신이었을까? (6) 2019-02-06 3800
1399 흉가 ㅡ 이사가고 나서 알았던 사실 (15) 2019-01-22 7950
1398 2년전 친구네 개가 뭔가 본 썰 (개짧음주의) (8) 2018-12-22 5390
1397 비맞고 있던 여자애 태운 썰.................. (87) 2018-10-26 15465
1396 갑자기 떨어진 그림 (4) 2018-10-19 5533
1395 택시 (9) 2018-10-14 4988
1394 오늘 꿨던 꿈이야기 (15) 2018-09-14 5802
 1  2  3  4  5  6  7  8  9  10   [다음검색]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