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경험] 아씨.. 오늘 새벽에 자는데 무서워서 진짜..
IP :  .97 l Date : 17-09-17 07:30 l Hit : 4066
집에 가족들 나빼고 여행갔었고 나혼자였어.

분명히 나혼자.

한 1시쯤에 폰하다가 잠들었는데

몇시인지는 모르겠어.

확실하게 이상한 소리가 반복되서 잠이 깼는데.

그 소리를 집중해서 듣다보니.... 소름이 돋아서 뒤도 못돌아보고 눈 꼭 감고 있었어..ㅜㅠㅠㅠㅠ

확실하게 남자목소리였고 속삭일때 나는 소리알지??

시옷 발음할때 나는 바람소리 비슷한거에 남자목소리가 섞여서 뭐라 계속 뭐라고 혼잣말하는데....

평소에 새우잠자세로 벽보고 자는데 등뒤에서 은은하게 귓속말하듯이 남자목소리 들리니까 아 진짜 ㅜㅠㅠ 계속 자는척했어

베란다 문을 열어놓긴했는데 그걸로 누가 들어온걸까..

계속 자는척하다보니 다시 잠들었는데

그 섬뜩한 경험때문에 30분정도 뜬눈으로 자는척했어...

진짜 무서웠어.

아침에 일어나서 혹시 강도였나싶어서 물건 확인해봐도 이상은 없었고 누가 들어온 흔적은 딱히 못찾겠더라.

난 분명히 들었었거든. 분명히!!!

차라리 귀신이였으면 좋겠다.

진짜로 내가자는데 등뒤에 남자가 서있었더고 생각하니 섬뜩해서..

하.. 난생첨으로 자다가 소름돋았네..


NO SUBJECT DATE HIT
탈퇴하러가기 (6) 2020-03-13 57018
모.든.레.벨 외치다 이용 가능해 (7) 2020-02-10 72857
8967 [2ch괴담] 한밤 중의 연회 (11) 2017-09-20 3218
8966 냔들은 한 꿈을 반복해서 꾸는 편이야? (35) 2017-09-19 3658
8965 무슨마차 괴담? 놀이? 이거 기억나는 냔 있어? (21) 2017-09-19 3923
8964 [2ch괴담] 지지 않는 태양 (4) 2017-09-19 3136
8963 [2ch괴담]나르, 나슈 (12) 2017-09-19 4165
8962 어제 꿨던 꿈.. (23) 2017-09-19 3292
8961 찾아줘 ) 꿈 꿨는데 아버지가 변을 당한 이야기 (7) 2017-09-18 2840
8960 [찾아줘]여자 혼자 등산하면 위험하다는 글이었는데 못찾겠어 (32) 2017-09-18 7323
8959 [2ch괴담] 뱀신님이 맞이하러 온다 (20) 2017-09-18 5214
8958 [2ch괴담] 못의 주인 (8) 2017-09-18 3496
8957 가위 눌리는 거 원래 다 이렇나? (15) 2017-09-17 2748
8956 [2ch 번역] 동생바보 (12) 2017-09-17 5184
8955 반복되는 꿈꿀때 우리집 고양이랑 같이 자고 안 자고 차이가 있었… (10) 2017-09-17 4713
8954 [찾아줘] 해외여행가서 문화재 훼손하고 귀국 후 큰일당한 글 (32) 2017-09-17 8086
8953 아씨.. 오늘 새벽에 자는데 무서워서 진짜.. (7) 2017-09-17 4067
8952 (끌올) 사람이 살 수 없는 집 (스압) (20) 2017-09-17 5019
8951 (끌올) [펌] 내 옛날 이야기 - 늙은 개 (feat.무당 할머니) (26) 2017-09-16 5323
8950 (끌올) 동아리 동방 이야기 (38) 2017-09-15 9242
8949 가위경험?)냔들 침대 위치 조심하자 (35) 2017-09-14 6554
8948 (끌올) 이무기 목격담 (스압) (40) 2017-09-14 8017
8947 가위 눌린 얘기 (3) 2017-09-13 1154
8946 (찾아줘> 찾았어!!) 프랑스어 짧은 단편인데 뚱뚱한여자가 (21) 2017-09-13 7603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