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술자리에서 스킨십은 의미1도없을까...ㅠㅠ
IP : l Date : 19-08-14 16:35 l Hit : 427
운동모임에서 알게됐구
내기준 어어어어엄청 잘생겼어! 첨봤는데 넋놓고 볼정도로ㅋㅋㅋㅋㅋ
(실제로 보기전에 주변에서 잘생겼다라는 말 듣고 기대했는데도 이정도)

첫만남이 술자리였는데 오자마자 내옆에 앉으셨고
술마시는데 내가 잘생겨서 계속 쳐다보다가 눈마주쳤는데 내가 안피하고 살짝 웃었어(끼부린거ㅇㅇ)
그날 술을 좀 마셨는데 술마시니까....다른사람들 몰래 테이블 밑으로? 손잡길래 안뿌리치고 나도 같이 잡았어
얘기하면서 쓰담쓰담같은거 해주고? 주변사람들이 '얘네 둘이 맘에들었구만'이라고 보일정도로
근데 여기까지는 술마시면서 생긴일이니까.....

담날아침에 갠톡으로 혹시 실수했내고 미안하다 하긴했는데
내가 거기서 저도 좋아서 손 잡았단 식으로 말했거든
그거 계기로 그날 갠톡좀 하다가 오늘 저녁에 운동모임 끝나고 집까지 바래다준다고했어

여기까지 들으면 너무 뭐가 없는데 내가 괜히 설레는거니..?


NO SUBJECT DATE HIT
모든 게시판 티커스로 통합안내 (61) 2019-07-18 21851
20780 [일상] 손주가 있으면 할아버지들은 원래 이런거야? (푸념주의/긴글주의) (9) 2019-08-15 455
20779 [일상] 코멘트 모니터링에 삭제된 글입니다 떴으면 좋겠다 (2) 2019-08-15 187
20778 [살림] 냉장고랑 세탁기 중고가격 좀 봐주겠써니? (5) 2019-08-15 152
20777 [일상] 남자들은 왜 나를 한번 만나보고나면 잠수를 탈까? (33) 2019-08-15 834
20776 [일상] 파트타임 알바를 이틀만에 잘렸어 (5) 2019-08-15 387
20775 [일상] 서성한 전화기 남자 빠른 89 (20) 2019-08-15 749
20774 [일상] 회사다니면서 화나는 일이 너무 많아ㅜ (4) 2019-08-15 298
20773 [일상] 최시원 되게 미국부자같이 생겼다ㅋㅋㅋㅋㅋ (6) 2019-08-15 387
20772 [일상] 발리 같은 곳 가서 서핑 배워본 냔들? (2) 2019-08-15 199
20771 [일상] 친구들이랑 만나는 횟수 어떻게 줄여?? (8) 2019-08-15 391
20770 [일상] 능력을 계발하고 발휘하고 살지 않으면 (13) 2019-08-14 556
20769 [일상] 남자랑 포옹이하고싶다.. (8) 2019-08-14 519
20768 [일상] 회사 내 불륜커플 있어 ㅅㅂ (6) 2019-08-14 778
20767 [일상] 중소기업 초봉 얼마받아봤니? (13) 2019-08-14 491
20766 [일상] 나 파바 알바중인데 (13) 2019-08-14 465
20765 [일상] 체지방만 없어도 정말 행복할 거 같아 (1) 2019-08-14 211
20764 [일상] 외커같이 깨끗하면서도 (37) 2019-08-14 804
20763 [다엿] 나 오늘 먹은거 봐주라 (7) 2019-08-14 225
20762 [일상] 온전한 나만의 공간 갖고싶다 (6) 2019-08-14 305
20761 [일상] 남사친이 연애하면 괜히 허해지는건 뭘까..? (13) 2019-08-14 436
20760 [일상] 이사 많이 하는 철이 따로 있는거야?? (6) 2019-08-14 196
20759 [일상] 나 티커스 좋아... (12) 2019-08-14 379
20758 [일상] 술자리에서 스킨십은 의미1도없을까...ㅠㅠ (13) 2019-08-14 428
20757 [일상] 친구 말버릇이.. (12) 2019-08-14 407
←←    131  132  133  134  135  136  137  138  139  14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