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가로 들어가기 vs 나오기
IP : l Date : 19-07-14 08:47 l Hit : 252
취직하자마자 독립을 너무 하고 싶어서

수ㅔ어하우스에서 살아온 냔이야

사실 남친방에서 잘때가 많아서 쉐어하우스는 잘 안들어가지만

월마다 나가는 돈이 있어도 독립에 대한 대가라 생각하고

막 그렇게 아깝진 않았어

근데 이제 내가 퇴사를 하게 되면서

다시 취준을 하게되었는데

본가로 들어갈지 어떻게 할지 고민하다가

일단 수입이 없는 상태에서 돈이 나가는 것도 좀 그래서

쉐어하우스 퇴실신청은 했는데

다시 집들어와서 살 생각하니 벌써 스트레스야

<본가 들어가기 싫은 이유>

1. 일단 내방에 침대말곤 가구가 없음 (방이 엄청 작아서 가구들어올 공간이 없어)

2. 내방이 부엌 바로 옆이고 미닫이문이라 방음이 1도 안돼서
말소리에 깸 (쉐어하우스는 일정시간 지나면 조용히하는 규칙이라도 있지 이집 가족들은 배려가 1도 없음 오빠방은 방도 크고 책상 옷장 침대 다 있고 부엌이랑 거리도 있어서 방음도 됌 ㅇㅇ)

3. 취준할때 엄마가 응원은 커녕 비꼬고 사람 깎아내리고 언어폭력해서 상처받기도하고 너무 스트레스였음

4. 내게 가장 큰 힘을 주는게 남친인데 본가들어가면 이제 외박이 자유롭지 않음 (외박하면 그래 너 그렇게 막산다이거지하고 잔소리할듯)

<본가에 들어가려는 이유>

1. 외박은 못해도 일단 집을 잠만 자는 공간처럼 여기는건 어떨까

2. 달마다 나가는 월세



냔들이라면 어떻게 할것같니?

현실적으로 냔들이 나같은 상황이라면?


NO SUBJECT DATE HIT
공지사항 (3) 2020-04-24 10215
탈퇴하러가기 (4) 2020-03-13 6005
모.든.레.벨 외치다 이용 가능해 (7) 2020-02-10 16549
19869 사주 한번 봐 본 냔이들 있니? (2) 2019-07-14 276
19868 엄마랑 싸워도 공부되는 방법 좀 알려줘 (5) 2019-07-14 297
19867 클럽에서 만난 사이는 잘 되기가 어려운거지? (4) 2019-07-14 342
19866 양산 추천좀해주라ㅜㅜㅜㅜ다들 뭐써? (2) 2019-07-14 239
19865 아침식사 제때 안하면 위장 금방 상하는 냔 있니 (2) 2019-07-14 286
19864 여행갈 친구 없는데 혼자 휴양지 어때 (13) 2019-07-14 602
19863 해외 영화나 드라마에서 치아미백 붙이고 키스 (3) 2019-07-14 485
19862 스터디카페 가봤어? (5) 2019-07-14 372
19861 부모님이랑 서울 가면 추천할 음식점이나 빵집 있니? (2) 2019-07-14 204
19860 본가로 들어가기 vs 나오기 (3) 2019-07-14 253
19859 펑할게 (22) 2019-07-14 641
19858 친구한테 무시당하는 느낌 나만이상한건지 봐줘 (4) 2019-07-14 412
19857 새벽 4시가되야지 잠들어 ㅠㅠ (7) 2019-07-14 364
19856 서울에 좀 깊이감 있는(?) 캡모자 파는 곳 있어? (5) 2019-07-13 280
19855 112신고하면 119도 같이 와?? (4) 2019-07-13 424
19854 원피스 너무 길다 (5) 2019-07-13 422
19853 다들 그러니? (9) 2019-07-13 376
19852 부모님처럼 자식 키우고싶은 냔 있어? (15) 2019-07-13 473
19851 애인이 있는 상태에서 (9) 2019-07-13 617
19850 미쓰트롯 본냔들있어? (3) 2019-07-13 302
19849 통신사 kt에서 sk로바꿨는데 별로인거같아 ㅜ (11) 2019-07-13 640
19848 퇴사하고 막막하고 우울한데 넷플릭스 추천좀 (18) 2019-07-13 652
19847 이야 성훈 진짜 너무 잘생겼다... (17) 2019-07-13 722
19846 모파상 진주목걸이라는 소설 알아? (14) 2019-07-13 855
←←    271  272  273  274  275  276  277  278  279  28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