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게 실수한걸까 ㅠ..
IP :  .59 l Date : 19-03-16 02:42 l Hit : 340


입사 3개월차인 신입이야!
하는 일이 다양한 부서에서 들어와

우선순위 정하고 스케줄 맞추는게 중요해서
팀장님이랑 사수님 두분 통해서 업무 요청 전달받고 직접 스케줄 정리도 해주셔

개인적으로 메일이 온적은 딱 한번인데
사수님한테 말씀드려서 메일 보내신 분 오실 때 같이 의논하고 했어
 


문제는 이번에도 지금 자리로 가서 업무요청 관련 내용 말씀드리겠다는 개인메일이 왔는데
내가 사수님한테 따로 말씀 안드렸어 ㅠ..

전에 같이 일해본적 없는 분이시라 그냥 내가 작업자이기도 하고
아직 크게 정해진 거 없이 구두로 큰틀만 의논하고 싶다고 하신거라
그냥 개인적으로 메일보내신거같아

그래서 나도 딱히 말씀 안드려도
오시고 필요하면 같이 얘기해도 되지않을까 하고 말안했었어..ㅠ

그분 오시니까 팀장님이 누구시냐고 일요청하는 건 팀장님통해서 하시라고
하시면서 표정 굳어서 나가시더라고...ㅠㅠㅠㅠㅠㅠㅠ

사수님도 저나 팀장님 통해서 연락주시라고 이거 확실히 해야하는거냐
지금도 스케줄 빡빡하다 말씀하시니까

요청하신 분 당황하셔서 말씀하시고 나도 당황해서 어버버하고있었어

그분 가시고 내가 먼저 사수님한테 말씀드렸어야했다 싶어서
죄송하다고 메일보냈는데 읽고 답장이 없으셔..ㅠㅠㅠㅠㅠㅠㅠㅠㅠ

업무시작하면 사수님 통해서 메일로 연락주고받으시고
나랑은 메일이건 뭐건 마주칠일 조차 없거든.. 그 부서도 아예 다른건물..

이런 상황에선 어떻게 해야할까.?
내가 많이 잘못한걸까..ㅠ


NO SUBJECT DATE HIT
신규회원분들 필독해주세요 2016-12-04 238951
17312 친군데 자매냐고 닮았다는 소리 많이들 해?? (3) 2019-03-16 281
17311 친구가 날 피하는게 느껴져서 서운해 (2) 2019-03-16 420
17310 울 나라에서 내가 다리 젤 짧을듯 (1) 2019-03-16 319
17309 침대 요즘 어디서 사니...? (5) 2019-03-16 315
17308 차였는데 포기가 안돼 (6) 2019-03-16 348
17307 베프 신혼집 선물?!? 아이디어 공유해줄냔~ (11) 2019-03-16 317
17306 피임약에 대한 고찰 (8) 2019-03-16 576
17305 루나팩트 21호써본 사람? (4) 2019-03-16 293
17304 혹시 화장해도 초등학생 소리 듣는 사람 있어? (3) 2019-03-16 286
17303 일반인인데 여신같은 애들은 특징이 뭘까? (15) 2019-03-16 1451
17302 자꾸만 심.쿵.해 (2) 2019-03-16 333
17301 친일파??의 위협? (14) 2019-03-16 303
17300 다들 취업은 대기업 생각하는거니..? (10) 2019-03-16 585
17299 서울냔들아 추워??? (10) 2019-03-16 329
17298 크게 실수한걸까 ㅠ.. (5) 2019-03-16 341
17297 요즘 일어나는 일들보면 마음이 착잡하다 (10) 2019-03-16 476
17296 방주인이 내방에 몰래 들낙날락 거리는거같아(여성전용고시원+아… (8) 2019-03-16 491
17295 한국에서 태어난 여자중에 변태한번도 안 겪어본경우가 있을까??? (38) 2019-03-16 812
17294 영국이미지 진짜 좋은거같아(+일본) (12) 2019-03-15 536
17293 미팅 폭탄처리반이 애프터하기도 해? (9) 2019-03-15 538
17292 고맙고 미안하다길래 (3) 2019-03-15 207
17291 취성패통해서취업한냔있니? (5) 2019-03-15 489
17290 폐관수련이란 말이 자주 쓰는 말임?? (13) 2019-03-15 421
17289 정준영 승리 사건으로 남자친구가 싫어지면 (74) 2019-03-15 1070
←←    91  92  93  94  95  96  97  98  99  10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