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지한 얘기가 재밌는 냔들 있니?
IP :  .5 l Date : 19-02-11 19:01 l Hit : 381
ㅠㅠ 나는 성격이 너무 소심하기도 하고
그래서 미래 고민이 너무 많아ㅠㅠ

오죽하면 주변 친구 지인 심지어 회사 상사 분들까지
넌 너무 생각이 많아

라고 그래 ㅠㅠ
생각이 너무 많다보니 자주 인생 회사 일 상담 받았거든 ㅋㅋㅋㅋ ㅠㅠ

근데 난 이런 진지한 얘기가 너무 재밌어 ㅠㅠㅠㅠ
하하호호 떠드는 얘기는 정말 단순히 웃겨서 재밌지만
진지한 얘기는 내가 추구하는 재미(?) 라서 너무 좋음 ㅠㅠ..

하지만 이런 얘기 좋아하는 사람이 주변에 별로 없다...
나랑 만날 사람은 없겠지...? ㅠㅠ

넌 왜 말이 없니? 라고 하면 마음이 덜컹해...
당신들이 원하는 말은 내가 생각하는 진지함이 아니라서
재미없다고 할꺼니까....

결혼도 정말 내가 배우고싶은 그럼 사람이라기보단
그냥 사소한 것도 깊게 말하고 대화가 오랫동안 가는 그런 사람 만나고 싶거든

....이런 사람은 드물겠지...?
어디서라도 만나고 싶다..


NO SUBJECT DATE HIT
신규회원분들 필독해주세요 2016-12-04 239472
16273 다들 취미생활 뭐하니? (6) 2019-02-12 359
16272 Backstreet Boys 좋아하는 냔들 있뉘? (4) 2019-02-12 201
16271 뭔가 멀티탭은 사고싶지 않지않아? (8) 2019-02-12 417
16270 신입 수습기간인데 짤릴꺼같다.. (9) 2019-02-11 587
16269 혹시 대출서류 프린트 은행에서 해줄까 ㅠㅠ? (5) 2019-02-11 203
16268 주택청약 통장 ㅠ.ㅠ (4) 2019-02-11 382
16267 냔들이라면 백만원에 인터넷에 얼굴 공개할거야? (11) 2019-02-11 770
16266 요즘 몸이 녹스는? 고장나는 기분이야,,뭘하지 (5) 2019-02-11 314
16265 친구생키가 답이 없네... (7) 2019-02-11 390
16264 진지한 얘기가 재밌는 냔들 있니? (7) 2019-02-11 382
16263 머리때문에 비오틴 먹었는데 트러블 부작용 개쩐다 (3) 2019-02-11 473
16262 신입한테 바라는 태도 같은거 있을까? (10) 2019-02-11 543
16261 소심하고 말주변없어서 병원가는것도 싫어... (5) 2019-02-11 330
16260 연애가 꼭 필수인듯이 말하는게 너무 싫어. (4) 2019-02-11 413
16259 자기명의의 집 있으면 세금 많이 나올까?? (7) 2019-02-11 340
16258 냔들 주변 체감 결혼 나이 몇살?? (19) 2019-02-11 968
16257 결혼을 하라면 할 수 있지 지금 당장이라도 (4) 2019-02-11 382
16256 음식 배달비에 대해서 (15) 2019-02-11 515
16255 내가 지나치게 고마워한데 (8) 2019-02-11 328
16254 버버리 트렌치코트 소매 수선 돈 아까울까? (5) 2019-02-11 237
16253 직장 상사 아내분이 임신하셨다는데 넘 씐나!! (8) 2019-02-11 626
16252 탕웨이 sk2 광고 보면 너무 귀엽지 않니? 2019-02-11 151
16251 오늘 좀 추운데 기온은 그냥그렇네 (1) 2019-02-11 92
16250 나랑 주식사업? 할냔!! (4) 2019-02-11 406
←←    141  142  143  144  145  146  147  148  149  15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