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가 꼭 필수인듯이 말하는게 너무 싫어.
IP :  .59 l Date : 19-02-11 16:16 l Hit : 360


나냔은 25인데,
연애경험이 없단말이야?

근데 주위 친구몇명이든 지인들이든 왜 없냐고 문제있는거아니냐고 웃으면서 농담식으로 말하는데
솔직히 좀 그래.

내가 병이있어서 ( 근데 이게 겉보기엔 티가안난단말야? 그래서 그런말하는걸수도있지만 내가 어떤 사정으로 안(못)만나는건지 알고 그렇게 쉽게말하는지 몰겠어ㅠ)
누굴 만나기가 좀그래ㅠㅠ 만날수도있겠지만 생각할것이 많아지는느낌이랄까..?

나의경우엔 못만나는거지만 그래도 사람들이 너 못만나는거아냐? 이러고 놀릴껀 아니지않나싶어
ㅠㅠ

듣는사람 상처야..

그리고 나는 내 인생 나름 여행도 다니고 친한친구들도있고 만족하는데 내인생 좀 부족하다는듯이? 왜 이렇게 연애하라고 강요당하는 기분인지모르겠어.

연애뿐만이아니라(여행이든 다른것이든) 그냥 각자알아서 살았으면 좋겟다ㅠㅠㅠ




NO SUBJECT DATE HIT
채팅방 개설 금지 합니다. 2018-12-13 6148
신규회원분들 필독해주세요 2016-12-04 229029
2월 14일날 일부방 메뉴 제외 안내 2018-02-10 104641
16374 머리때문에 비오틴 먹었는데 트러블 부작용 개쩐다 (3) 2019-02-11 384
16373 신입한테 바라는 태도 같은거 있을까? (10) 2019-02-11 449
16372 소심하고 말주변없어서 병원가는것도 싫어... (5) 2019-02-11 293
16371 연애가 꼭 필수인듯이 말하는게 너무 싫어. (4) 2019-02-11 361
16370 자기명의의 집 있으면 세금 많이 나올까?? (7) 2019-02-11 304
16369 러쉬 세일 조기종료됐어??ㅜㅜ (2) 2019-02-11 305
16368 냔들 주변 체감 결혼 나이 몇살?? (19) 2019-02-11 797
16367 결혼을 하라면 할 수 있지 지금 당장이라도 (4) 2019-02-11 338
16366 음식 배달비에 대해서 (15) 2019-02-11 390
16365 내가 지나치게 고마워한데 (8) 2019-02-11 277
16364 버버리 트렌치코트 소매 수선 돈 아까울까? (5) 2019-02-11 157
16363 색깔 이름중에 뭐가 제일 예뻐? (29) 2019-02-11 499
16362 직장 상사 아내분이 임신하셨다는데 넘 씐나!! (8) 2019-02-11 550
16361 탕웨이 sk2 광고 보면 너무 귀엽지 않니? 2019-02-11 118
16360 오늘 좀 추운데 기온은 그냥그렇네 (1) 2019-02-11 67
16359 나랑 주식사업? 할냔!! (4) 2019-02-11 365
16358 언제 제일 결혼하고 싶냐면 (11) 2019-02-11 577
16357 나 이름 바꾼당 (ㄱㅐ명) (7) 2019-02-11 321
16356 30대 냔들 나같은 냔 없니? (4) 2019-02-11 492
16355 버스에서 어떤 할머니가 밀쳤어 (11) 2019-02-11 405
16354 어제 삼겹살 다진 마늘+ 채썬 양파랑 같이 볶아서 먹었는데 (3) 2019-02-11 257
16353 그로기 상태.. (2) 2019-02-11 119
16352 월욜 기념 고앵이 자랑 (14) 2019-02-11 240
16351 (사진있음) 샤넬백 이름좀 알려줄래~ (7) 2019-02-11 435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이용안내 / 광고및제휴문의 / 아이디/비번분실문의 / 개인정보처리방침